스타다큐 마이웨이 프로그램 이미지

교양

스타다큐 마이웨이

각 분야에서 최고라 인정받는 사람들
다른 사람들에게 귀감이 되는 멘토들
그리고 자신만의 가치를 지키며 살아가는 독특한 인생까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인생들을 진솔하고도 담백하게 전달하는 신개념 인물 다큐 프로그램

시청자의견

시청자의견
마이웨이 이호섭씨 편 방송 가슴 뭉클했네요.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보내기
  • URL복사
2019.08.15윤영심 조회수 704


작곡가 이호섭씨 하면 항상 웃는 얼굴, 긍정적인 모습만 떠오릅니다.

그런데 오늘 마이웨이 방송을 통해 많은 아픔이 있었다는 걸 알고 놀랐습니다.

후손이 없는 큰 집 양자로 가서 키워주신 어머니 낳아주신 어머니 두 분을 모셨군요.

작은엄마가 친엄마라는 걸 알았을 때 키워주신 어머니 생각에

섣불리 엄마라 부르지 못한 그 때의 마음 이해됩니다.

집안이 연좌제에 걸린 걸 알고서는 사법고시 공부를 그만 두고

음악의 길을 가고자 서울로 올라왔군요.

끼니도 거를 만큼 어렵게 살던 시절을 다 이겨내고

지금은 본인 이름을 건 [이호섭가요제]까지 벌써 5년 째 열렸다니

정말 열심히 살아오셨네요.

전국노래자랑 심사도 20년 넘게 해오시고

동포노래자랑 라디오 프로그램도 1996년부터 지금껏 진행한다니

참 바쁘게 사시는 것 같은데 더욱이

대학원에서 국어국문학 박사학위까지 받으셨다니 대단하십니다. 

그 나이에도 배움의 끈을 놓지 않는다는 것이 쉽지 않잖아요.

작업실의 작곡 노트가 수십 권 있는 걸 보니

끊임없이 노력해왔다는 걸 잘 알 수 있었네요.

고향 의령에서 본인 이름을 딴 가요제가 벌써 5년 째 열렸다니 제가 다 자랑스러운 마음입니다.

앞으로 우리 대중가요계의 발전에 큰 이바지를 해주실 것으로 믿습니다.

아 참 두 아드님이 과거 [더칸] 그룹 가수였다니... 작은아드님이 이호섭씨를 꼭 닮았네요,

큰 아드님이 아버지와 함께 음악의 길을 간다니 보기 좋습니다.

제작진님들께도 감사드립니다.


댓글 2

(0/100)
  • 카카오 송*래 2019.08.15 00:32

    꿈꾸는 새는 날개를 접지 않는다..라는 말에 감동입니다..

  • TV CHOSUN 김재창 2019.08.15 00:10

    좋은 방송 잘 봤어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