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적들 프로그램 이미지

교양 매주 토요일 밤 10시 30분

강적들

대한민국 최강! 센 캐릭터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고품격과 저품격 사이의 아슬아슬한 시사 쇼!

시청소감

시청소감
■ 홍범도 장군 관련ㅡ정치가들이 역사를 꺼집어내어 떠들어대면 엉망이 되며, 역사를 함부로 재단하지 말아야한다.(봉우선생 제자이신 광주출신 윤홍식)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보내기
  • URL복사
2023.09.04김정훈 조회수 716

 


1984년 소설`단`의 실제 주인공이시며 일명 우학도인으로 널리 알려졋던 봉우 권태훈옹의 제자이신

 `홍익학당` ㅡㅡ광주출신 윤홍식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좌파는 오로지 공산주의자 출신 홍범도 같은 독립군들만을 지켜주려고 혈안이고

우파는 친일 허물이 있어도 6,25와 월남전에서 공이 컸던 반공주의자 백선엽장군같은 사람만 지켜주려고 혈안입니다.


공산주의자들은 공산당 간부들이 노동자계급 핑계대고 다 해먹겟다는것이고

자유민주주의자들은 국회의원 정치인 기득권자 자본가들이 국민이 주인이다는 핑게를 대고 다 해먹겟다는 것일뿐이다.


공산당은 국민을 위한 공산주의가 아니라 가진자들을 착취하여 그들 공산당원들만을 위한것이요

민주주의는 국민을 위한게 아니라 지주 권력 기득권자들을 위한 자유민주주의란 것을 알아야한다.


좌파의 본질은 가진자의 부를 빼앗고 싶은것일뿐이요..결코 이들은 민족을 위한 공산주의도 아니다..민족보다 계급이 우선입니다.

노동자를 위한다고는 하지만 결국 재미는 당간부가 재미보는 세상입니다.


우파의 본질은 민족보다 자유입니다.여기서 자유란 자기재산을 독점할수 있는 자유입니다..즉 부귀의 독점을 원합니다.

여기는 자본가와 지주가 재미를 봅니다..노동자들이 일할수있는 자유만 있을뿐이지, 결코 자유로운 민주주의가 아닙니다.


일제때 민주주의가 뭔지 공산주의가 뭔지 모를 시기에 다같이 똑같이 잘먹고 잘살자는 공산주이 이론에 휩쓸렸다고 해서 

무조건 부정하는것도 문제요..물론 독립군중에 같은민족을 향하여 남침을 하여 전쟁에 참여한 독립군이라면 문제제기를 할수도 잇지만

해방되기전에 돌아가신 독립군을 문제제기하는건 아니라고봅니다..


좌파들이 노골적으로 공산주의자 독립군들을 치켜세우다보니 우파에서 부담스러워하는것 또한 이해가 되는것이 기정 사실입니다..


일제때는 친일 아닌 친일을 안할수없는 시대적 상황이요,그렇다고 전부 용서할수는 없지요.

정말 악질 친일파가 이닌 이상은 처단을 논하지 말아야하며,

자기네 내부 범죄자 하나 제대로 재명 못하는 민주당이 70년 전의 친일파를 처단하자고 하는것 자체가 우스운 일이요


좌파는 민족보다는 친북 친중 공산주의 계급이 우선하다보니 민족주의를 잃어버리고 잇습니다.

우파는 민족보다는 친일 친미에 붙어서 민족주의를 잃어버리고 잇습니다.


디테일하게 말하자면 친일친미도 나쁘지만, 자유보다는 계급이 우선인 친중 종북세력이 더 나쁩니다.


김구선생은 반공주의자요 철저한 민족주주의자엿다..계급을 우선하는 공산주의자를 믿지않앗다.

김구는 민족이 잇어야 계급도 잇고 자유도 잇다는 생각이였다.

그래서 김구선생은  공산주의자는 오로지 민족보다는 계급주의자이였기 때문에 그다지 부정적이였다..


이승만은 대한민국의 건국에 이바지하고 반일 반공주의자이지만 사리사욕과 권력에 눈먼 아주 형편없고 무능한 대통령일뿐이다.

그리고 박정희 전 대통령은 친일행적은 잇으나 가난한 우리민족을 위해 싸웠던 민족주의자에 가깝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ㅡ봉우 권태훈 옹ㅡ


권력과 물질적인 파워가 있는자들을 위한 공산주의요 자본주의일뿐,

없는자에게는 공산주의와 자본주의를 갈망하는 소수집권자들의 이용물에 불과하다....

 

미국식 자유주의의 자본 만능으로 인류를 마비시키는 것이나

소련의 전체주의적 공산 만능으로 전인류를 공포속에 허덕이게 하는 양대 오점을 단연 배격하고

세계일가로 평화극락의 대동정치를 도덕으로 통일해서 우주 재창조를 선언하고자 하는 것이다.

 

그리하여 유뮬유심 이원론을 시정해서 물심합일론을 주로 하여 정신과 육체가 다 평온하게하여 영생할 수 있는 이념을 확립하고

미소 양대 조류의 왜곡을 시정시키는 것을 우리민족의 책임으로 전인류에게 선포하자는 것이다.

 

계묘(1963년) 11월28일 봉우서

 



..



댓글 0

(0/100)
  •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