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낭 속에 인문학 프로그램 이미지

교양 매주 일요일 저녁 7시 50분

배낭 속에 인문학

배낭 하나 둘러 메고 공부를 하러 떠나는 세계 여행.
지식을 전하는 인문학 강사와 지혜를 나누는 연예인과 제자.

시청자의견

시청자의견
시청자 의견 반영해주시는 모습이 참 좋습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보내기
  • URL복사
2017.12.15김병태 조회수 872

문득문득 보니 시청자 게시판의 게시들을에 건의된 사항들이 반영된 경우가 많더군요

출연진이나 편집방향, 심지어 나래이션까지. 그런데 어쩌지요 시청자들이 조금 더 늘어나면 좋겠는데


시간대의 문제인가 싶어서 화요일에서 일요일로 바꾸신 듯 하군요. 사실은 제가 자주 가는 찜질방도 TV조선을 틀어놓긴 합니다만

제작 비용이 많이 드셨을 텐데, 너무 조바심 나진 않으셨으면 합니다.. 여행 프로그램들이 다들 보시면 아시겠지만 시청자를 확 끌어올리긴 무리니까요..


(프랑스인가 어디 나라에선 유명배우를 오지에 툭 던져놓고 하는 버라이어티가 꽤 인기였었지만 그런 예능과는 다르지요)


요즘 유럽에 이민자들 이슈로 인해 분위기가 뒤숭숭 하다지만, 사실은 현장에서 봐야 알 수 있지요

지금껏 다뤄온 나라들이 아시아 위주라서 조금 아쉬운 부분이 있습니다. (뭐 시간이 천천히 해결해 주겠지요)


그래서 글을 적어보게 되었습니다. 그리스,터키에 이어 서유럽을 다루어보면 어떨까 해서요.(특히 독일에 관심이 있지만 여건이 되어야겠지요.)

잘 보고 있습니다. 꾸준히 제작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사실 요즘 젊은 사람들 헬조선이니 말하지만 정작 다른 나라엔 관심이 없는 게 참 이중적이란 생각이 드네요.

댓글 3

(0/100)
  • 카카오 위리안치 2018.01.20 19:22

    배낭속의 인문학 30회 방송분에서 블라디보스토크를 가다 “신한촌 기념비” 관리를 하시는 이 베체슬라브 님께 후원을 하려면 어떻게 하나요?

  • TV CHOSUN 김병태 2018.01.16 10:59

    참 마음에 들었습니다. 배우 이채영씨도 다양한 표정으로, 그리고 진심을 다해 방송에 임하는 모습이 참 와닿았지요. 앞으로도 계속 좋은 방송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고생많으십니다..

  • TV CHOSUN 김병태 2018.01.16 10:56

    제 글이 맨 위에 있어 다른 글이 올라오기를 기다리다가, 글을 새로 적기가 뭐해 이 곳에 덧글로 짤막한 소감을 남겨 봅니다. 지난 7일에 방송되었던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편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