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의 봄날 프로그램 이미지

교양 매주 일요일 오전 8시 30분

엄마의 봄날

‘엄마’ 앞에서는 한없이 작아지는 아들.
국내 최고의 노인척추전문의 신규철 박사가 전국 각지의 아픈 어머니들을 찾아 직접 나선다.

시청자의견

시청자의견
부자 지간에 화해 까지 시킨 건 감동 이었어요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보내기
  • URL복사
2021.05.02이세영 조회수 231


오늘 봄날에서   대화도 잘하지 않는 부자 지 간에 화해 까지 시킨 것은 

감명 깊었습니다   그러지 않았으면  언제 까지게 될 부자 지간에 

사이가 될런지 모를 불화였는데 참좋은일 하셨어요  

제작진의 노고 에 박수 보냅니다 

댓글 0

(0/100)
  •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